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
구병모 저자
문학과지성사 | 2015-03-03
eBook
2015-03-03
보유 2 대출 1 예약 0
EPUB | 인터파크
  • 소개
  • 저자
  • 목차

책 정보

“내 밖에 있는 나 아닌 모든 것은 나에 대한 침입자그러니 만인은 만인의 일에 신경 끌 것”재난 같은 삶, 서로 외면하는 우리집요한 관찰자 구병모가 그려내는환상인 듯 지독하게 현실적인 오늘의 비정한 초상집요한 관찰자이자 방대한 이야기 수집가,구병모의 스펙트럼소설가 구병모의 두번째 단편집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이 출간되었다. 구병모는 2009년 성장소설의 서사에서 벗어나 현대인의 비틀린 욕망을 그려내며 한국문학의 지형을 확장했다는 평가와 독자의 환호를 동시에 거머쥔 『위저드 베이커리』로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그 뒤 세상에서 단절된 반인반어의 사랑과 태곳적 아름다움을 다룬 『아가미』, 한국문학에서 유례없던 노년의 여성 킬러 캐릭터를 제시한 『파과』 등 독특한 시도를 거듭하며 장편소설 5권과 단편집 1권을 출간해왔다. 줄곧 청소년문학과 본격문학을, 순수문학과 장르소설을 자유자재로 넘나든다는 평을 들어온 구병모에게, ‘문학’ 앞에 붙는 수식은 이제 큰 의미가 없다.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은 집요한 현실 관찰자이자 방대한 이야기 수집가인 작가의 널찍한 스펙트럼 어디쯤을 베어낸 결과물이다. “구병모는 읽고 쓰고, 우리는 그녀가 읽고 쓴 것을 읽는다”(윤경희). 구병모는 신화와 옛이야기, 철학과 애니메이션에 이르는 ‘참고문헌’을 자기 식대로 소화하고, 비정한 현실에 집요하게 파고들어 정확한 ‘디테일’을 끄집어낸다. 그러므로 『그것이 나만은 아니기를』은 속독(速讀)과 정독(情讀)이 함께 필요한 소설이다. 촘촘한 문장에 적나라하게 드러난 지금-여기-우리의 치부를 바로 마주하면서, 곳곳에 흩뿌려진 ‘힌트’를 차분하게 잡아내 숨겨진 알레고리를 발견하며 읽기를 추천한다.

추천해요

  • 등록된 추천글이 없습니다.